바로가기
조합원후원계좌
807-01-017100
맨위로

뉴스클리핑

희망을 현실로 바꾸는 곳, 그곳에 경남교육노조가 있습니다.

경상남도교육청 공무원노동조합의 방문을 환영합니다.

뉴스클리핑

공무원뉴스입니다.

홈아이콘 // 알림마당 / 뉴스클리핑

  • [국제신문] “최저임금 수준 월급 탓”… 떠나는 젊은 공무원
  • 2024-07-08 16:07:30
  • 작성자
  • 관리자
  • 조회수
  • 18
  • 첨부파일

“최저임금 수준 월급 탓”… 떠나는 젊은 공무원

공무원 노동조합들이 청년 공무원들의 공직 이탈을 막기 위해 공무원 임금과 각종 수당을 인상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인근에서 열린 공무원 임금인상 쟁취 총궐기대회에서 공무원노조원들이 관련 구호를 외치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국민주우체국본부, 교육청노동조합연맹, 전국경찰직장협의회는 6일 정부서울청사 인근에서 ‘공무원 임금 인상 쟁취 총궐기대회’를 열었다.

이들은 생활물가가 지속적으로 오르고 있는 반면 공무원은 최저임금 수준의 급여, 낮은 임금 인상률로 인해 생존권을 위협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선망의 직업이었던 공무원·교원은 낮은 임금, 악성 민원, 열악한 근무조건으로 이제는 생존을 얘기해야 하는 신세로 전락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들은 “기획재정부는 공무원보수위원회의 결정도 무시하고 공공부문 예산을 삭감해 행정서비스의 질적 하락을 가져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노조들은 ▷공무원 임금 기본급 31만3천원 정액 인상 ▷하위직 정근수당 인상 ▷점심값 1만원을 위한 정액 급식비 8만원 인상 ▷직급 보조비 3만원 인상 등을 요구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총0
지부바로가기
시도교육청바로가기
중앙부처 및 지자체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사림로 111길 20(사림동 159번지) 경남교육연구정보원 5층
TEL (055)264-0180~1 / FAX (055)264-0182
대표메일: 05080924@korea.kr
후원계좌번호: 농협중앙회 807-01-017100 경남교육청공무원노동조합
 
확인